아이디

패스워드 ID/PW 찾기


1411
2008-09-20
박건식
이제서야 앤 밴크로프트에게 사과를 드립니다
영화 졸업이 드디어 연극으로도 공연 되는군요
런던의 웨스트엔드에서 초연, 뉴욕의 브로드웨이를 점령하고 이제 우리나라에도 상륙을 했습니다
이연극은 웨스트엔드와 브로드웨이 무대에서 전회 매진을 기록하기도 했다고 하네요
아마도 영화의 추억이 영향을 미쳤지않았나 생각됩니다

영화 졸업은 더스틴 호프만의 데뷔작이자 출세작품이기도 합니다
당시 젊은 마이클니콜스 신인감독에게는 영국과 미국에서 아카데미 감독상을 안겨주기도 했고요..

아버지친구 부인인 로빈슨부인의 유혹으로 관계를맺다 그녀의 딸을 사랑하게 되는 파격적인 줄거리인데
국내개봉 당시 줄거리가 콩가루 같다고 심의에 걸려 딸이 아니라 이모와 조카관계로 억지로 바뀌기도 했지요..

성의 정체성과 히피문화,결혼식장인 교회를 난장판으로 만들고 웨딩드레스 차림의 신부와 도망치는 마지막 장면은 이후 많은 영화에서 카피했다고 하죠
당시에는 상상하기 힘든 대단한 영화였습니다..
부도덕한 반전을 거듭한 작품이라 생각됩니다
제가 이영화를 두번씩이나 보기도 했는데..
영화음악 때문이기도 하지만 검열에서 하도많이 짤라먹어 이해가 잘안돼서 두번씩이나 본것이지요
무삭제판을 보고서야 미소를 짖게 되었답니다

이영화는 당시 명연기를 펼친 더스틴 호프만과 어여쁜 캐더린 로스의 장면에만 촛점을 맞춰 눈여겨 봤지만
로빈슨부인 역할을 했던 앤 밴크로프트는 침까지 튀겨가며 지탄의 대상으로 회자된걸로 기억됩니다
아마 지금 시대에서 개봉됐더라도 많은 악플러에 시달리지 않았을까 생각됩니다
더군다나 우리나라 일부 젊은이들의 뭊지마 악플은 유명하지요..

세월이 한참 흐른 이제서야 공개적으로 앤 밴크로프트에게 사과를 드립니다
당시에는 보는 안목이 없어 주인공 더스틴 호프만과 청초한 캐더린 로스만 넋놓고 쳐다보고 있었는데
지금 생각하면 로빈슨 부인 역활하신 앤 밴크로프트에게 주저없이 별다섯개 주고 싶습니다
참 뛰어난 연기를 했습니다

담배 꼬나물고 능청맞게 유혹하는 농염한 연기 최곱니다 쉽지않은 캐릭터죠..
섹시한 다리를 선보인 장면과 키스직후 참았던 담배연기 내뿜는 장면들..
참 자연스럽고 강렬한 이미지 였습니다
실제 생활도 그렇지안겠나.. 착각 할 정도였습니다^^
까까머리 사춘기시절 미국의 여자들은 다 그런줄로만 알기도 했으니 말입니다ㅎㅎ

누구인들 멋진 주인공이 되고 싶지 않겠습니까마는..
조연역활을 멋지게한 앤 밴크로프트가 있으므로해서 더스틴호프만이 더욱 돋보이지 않았나 싶군요

하지만 이역할로 인해 그녀는 톡톡한 댓가를 치루게 됩니다
밴 크로프트는 사람들이 자신을 <졸업>의 로빈슨 부인으로밖에 기억하지 않는다고 늘 불평했다고 합니다
아카데미 여우 주연상을 받은 작품과 많은 역할을 했지만 카메라 세상밖에서까지 각인된 로빈슨 부인 이미지에 힘들어했던 것이지요
영화속에서의 가짜세상에서 나가지 못하고 갖혀 버리기까지 한것입니다
그기분 충분히 공감하고도 남습니다

지금 생각하면 아무것도 아닌 노출신 장면들..
이제 우리나라도 왠만한 노출신은 용서를 받는 시대가 되었습니다
그만큼 문화 예술 방면에 창작의 자유가 좋아졌다고도 볼수 있습니다..

41년동안 멜브룩스의 한 아내이기도 했던 앤 밴크로프트는 재작년 암으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혹시 오늘 연극보러 가게되면 그동안의 착시를 사과하는 뜻으로 로빈슨부인역 하시는분께만
열심히 박수쳐 드리고 싶군요..

특히 이영화에서 빠트릴수없는 매력은 사이몬&가펀클의 영화음악이지요
영상을 휘감고있는 폴사이몬의  감미로운 영화음악은 잊을수가 없습니다
불세출의 포크듀엣 Simon & Garfunkel 의 곡이 없었다면 앙코없는 찐빵이겠죠~~
이듀엣은 저를 팝의 세계로 첫발자국을 떼게하고 안내한 장본인 이기도 합니다
한동안 사이몬을 시몬으로 발음하기도 했지요^^

미시즈 로빈슨 사진 몇장 모아봤습니다
두번째 사진이 키스직후 참았던 담배연기 내뿜는 장면이고
세번째 사진이 로빈슨 부인 다리에 갇혀있는 더스틴 호프만의 유명한 신 입니다

2007년 2월24일 연극 <졸업> 오픈하는날  박건식











Simon & Garfunkel / Sound of Silence (졸업 OST)


Simon & Garfunkel / Mrs. Robinson (졸업 OST,1981년 뉴욕 센트럴파크 공연실황)


Simon & Garfunkel / Mrs. Robinson (졸업 OST, 2004년콘서트..가장 최근의 멋진모습)


Simon & Garfunkel / Scarborough Fair (졸업 OST, 졸업 영상)
  




   음치도 가수로 성공할수 있다 (밥딜런) [7]

박건식
2009/04/25

   자존심 강한 영국의 오산

박건식
2008/04/26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WS